메뉴 건너뛰기

고관절보호대 전문기업 : 고관절 뉴스

고관절 뉴스

고관절보호대 전문기업 세이프힙코리아 입니다.

오늘은 고관절 골절 후 재골절의 위험에 대해서 이야기 해보려 합니다.

 

고관절 골절은 단 한번의 사고만으로도 일상생활에 크나큰 지장을 주게 됩니다.

실제로 고관절 골절이 되신 환자분의 이야기를 들어보면 어제까지는 아무런 제약 없이 하던 일상의 행동들이 혼자서는 할수 없게 된 것에 대해 어려움과 상실감이 이루 말할 수 없이 크다고 합니다.

 

그도 그럴것이 아침에 일어나서 화장실을 가는 것 부터 시작해서 밥을 먹는 것도 하다못해 혼자서 옷을 갈아입는 일상적인 모든것이 더이상 당연한 일이 아니게 되었기 때문입니다.

그렇기 때문에 가족이나 간병이 없이는 활동이 불가하고 어느정도 회복을 한다하여도 예전과 똑같이 활동하기에는 무리가 따르게 됩니다.

누누히 말씀드리지만 고관절골절은 예방이 최선입니다.

 

고관절보호대_세이프힙_골절후불편함.jpg

 

 

​하지만 예상치 못한 사고로 인해 고관절이 골절되었다면 어떻게 해야 할까요.

가장 중요한 것은 적절한 치료를 잘 받는 것입니다.

우선 가장 빠른 시간안에 병원에 도착해야 하고 응급처치를 받아야 합니다.

간혹 고관절에 금이 가거나 가벼운 골절이라 정확한 상태를 잘 모르고 방치하게 되는 경우도 많이 있습니다.

65세 이상 그리고 평소 골다공증이 있거나 염려되는 고령자라면 살짝 부딪혔다 하더라도 고관절과 그 주변의 통증이 지속된다면 꼭 병원에 방문하시고 엑스레이등 전문의의 검사를 받는 것이 중요합니다.

 

​만약 고령자의 경우 그리고 건강상태가 좋지 않은 경우에는 담당의의 소견에 따라 골절로 인한 수술이 어려울 수도 있습니다.

고령자의 경우에는 수술후 회복에 어려움이 있을수도 있고 고혈압이나 당뇨 혹은 기타의 지병으로 인해 회복이 많이 느릴수도 있기 때문입니다.

수술에 따른 마취 역시 고령자가 고관절 수술을 할때 염려되는 위험 중에 하나입니다.

특히나 고관절 골절은 1년 내 사망율이 17.4%에 이르는 등 예후가 심각합니다.

그렇기 때문에 특히나 고령자의 고관절 골절은 국가적인 차원에서도 예방에 힘써야 하는 부분입니다.

 

​그렇다면 고관절 골절 이후 재골절이 되는 요인들은 어떤것들이 있을까요.

우선은 한번 골절이 되면 활동에 제약이 생기고 예전처럼 고관절 부분이 자연스럽지 않기 때문에 낙상의 위험이 더욱 커지게 됩니다. 많은 분들이 고관절이 골절되었을 때를 기억하고 두려운 마음을 가지기 때문에 조심하느라 오히려 사고의 위험이 커지게 되는 것이지요.

또한 골절이나 괴사등으로 고관절을 수술하고 나면 원래의 자신의 뼈와 조직이 아니기 때문에 완벽하게 내 마음대로 움직여지지 않는 경우가 생깁니다.

부자연스러운 활동으로 인해 걸음을 헛딛거나 자신이 움직이려는 방향이 아닌 다른 방향으로 움직이게 되면서 다치게 되기도 합니다.

 

고관절 골절률이 높은 것에 비해 아직 우리나라에 고관절 재골절 예방에 대한 교육이나 프로그램이 많이 준비되어 있지 않았습니다. 고관절 골절 후 1년 내 사망율이 높은 것처럼 재골절의 위험 역시 높습니다.

그리고 재골절 후에는 회복이 더욱 어렵고 그야말로 삶의 질이 상당히 하락하게 되므로 재골절의 위험에 대한 교육이나 프로그램이 절실하게 필요합니다.

 

고관절보호대 세이프힙은 고관절보호대라는 제품을 소개하는 것에 앞서 노인들의 고관절 골절 그리고 재골절 예방에 대한 중요성과 프로그램에 대해 소개하려고 합니다.

고관절 골절은 치매와 더불어 노인의 삶의 질에 가장 영향을 주는 질병 중 하나 입니다.

그리고 치매나 암 기타 뇌혈관 심혈관 질환의 예방은 장기간의 치료와 약복용 등의 관리가 필요한 반면 고관절 골절은 보호대 착용만으로도 예방이 가능하기 때문입니다.

고관절 골절 그리고 고관절 재골절은 예방만이 최선입니다.

고관절보호대 세이프힙으로 건강하고 행복한 시니어라이프를 즐기시기 바랍니다.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위로